[공식입장] 개그맨 류담, 4년 전 이혼…“서로 응원, 악플 자제 부탁”

입력 : ㅣ 수정 : 2019-06-14 15:2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맨 겸 배우 류담(40)이 4년 전 이혼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소속사 싸이더스HQ는 14일 공식입장을 통해 “류담은 2015년 원만한 합의 후 이혼 절차를 마쳤다”고 밝혔다.
개그맨 겸 배우 류담

▲ 개그맨 겸 배우 류담

이어 “오랜 시간 고민 끝에 결정해 각자의 길을 걷게 되었지만 서로를 응원하며 지내왔다”고 덧붙였다.

류담은 지인의 소개로 만난 A씨와 3년간 교제하고 2011년 11월 결혼했다.

류담 측 소속사는 “배우의 개인적인 일인 만큼 가족들과 주변 분들이 상처 받지 않도록 왜곡된 기사와 악의적인 댓글은 자제해 주시기를 정중히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2003년 KBS 개그맨 공채 18기로 데뷔한 류담은 KBS 2TV 간판 코미디 프로그램 개그콘서트 인기 코너 ‘달인’에 김병만·노우진과 함께 출연했으며, SBS ‘정글의 법칙’에서도 호흡을 맞췄다. 또 드라마 ‘선덕여왕’, ‘로열 패밀리’ 등을 통해 연기 활동도 병행했다.

박성국 기자 ps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