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망과 가성비 모두 잡은 지식산업센터 ‘가산 한화 비즈메트로 2차’ 분양

입력 : ㅣ 수정 : 2019-08-14 11:1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부동산 입지에서 교통 여건이 차지하는 비중은 크다. 특히 수도권에서 서울로 오가는 교통망은 중요성이 더욱 커진다. 세종정부청사 등 정부에서 서울 집중현상을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여전히 서울에 많은 기업체들이 몰려있기 때문이다.

때문에 지식산업센터 입지 선정에 있어 원활한 교통망은 가장 중요한 요소다. 물류 이동이 원활하면 각종 비용이 절감돼 기업 이익에 직결된다. 더불어 근로자들의 출퇴근이 편해질수록 직주 접근성이 높아지고 근무 만족도가 상승, 업무 효율성으로도 이어질 수 있다. 서울지역에 많은 기업체들이 몰려있는 만큼 서울에 위치한 지식산업센터는 교통 여건이 더욱 중요하다.

국내 최대 벤처타운인 가산디지털산업단지의 경우 교통망을 통해 최대의 집적효과를 누릴 수 있는 곳으로 꼽을 수 있다. 이곳은 기업체 약 1만 2,000여 개와 종사자 약 16만 명이 모여있는 국내 최대 벤처타운으로 수많은 물류와 유동인구가 오가는 동시에 다양한 교통 개선 사업도 이뤄지고 있다.

교통 입지가 중요한 지식산업센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가산디지털산업단지에 분양을 앞둔 ‘가산 한화 비즈메트로 2차’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해당 지식산업센터는 연면적 6만 3,434.5㎡에 지하 4층~지상 18층 규모로 지식산업센터 492실, 근린생활시설 35실, 섹션오피스 113실이 들어설 예정이다. 주차대수는 법정대비 203% 더 많은 525대가 확보될 예정이다.

‘가산 한화 비즈메트로’는 지식산업센터 입지에 중요한 요건인 교통망의 요지에 위치한 곳이다. 수도권 지하철 1, 7호선을 이용할 수 있는 가산디지털단지에 위치해 지하철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으며 독산역 또한 이용 가능하다.

남부순환로와 서부간선도로, 강남순환도로, 수원광명고속도로 등을 통한 도로 교통망도 원활하다. 더불어 현재 진행되고 있는 서부간선도로 지하화 사업이 2021년에 완공되면 서남부 지역의 상승 교통 정체가 해소돼 물류 이동은 전보다 원화해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외에도 철산대교 남측교량(2021년 예정), 두산길 지하차도(2022년 예정), 신안산선(2023년 예정) 등 다양한 교통 호재 개선으로 향후 가산디지털산업단지 중심 입지로의 도약이 기대된다.

‘가산 한화 비즈메트로 2차’는 친환경 설계를 통해 관리비를 절감할 수 있다는 것도 주목할 만하다. 서울시 녹색건축 설계기준보다 높은 에너지 효율 등급을 취득할 예정으로 알려져 타 지식산업센터보다 높은 에너지 효율로 전기사용료 등의 비용 절감이 예상된다.
지식산업센터 ‘가산 한화 비즈메트로 2차’ 조감도. 사진=한화건설

▲ 지식산업센터 ‘가산 한화 비즈메트로 2차’ 조감도.
사진=한화건설

한편, ‘가산 한화 비즈메트로 2차’의 시공은 한화건설이 맡았으며 홍보관은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에 위치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