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워시 前 미국 연준 이사 영입

입력 : ㅣ 수정 : 2019-10-10 01:4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케빈 워시 전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연준) 이사

▲ 케빈 워시 전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연준) 이사

쿠팡은 케빈 워시 전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연준) 이사가 쿠팡 새 이사회 구성원으로 합류했다고 9일 밝혔다. 경제학자인 워시 전 이사는 미국 공공정책 전문 싱크탱크인 스탠퍼드대 후버연구소에서 ‘저명 방문 석학’으로 선정돼 이 대학교 경영대학원에서 강의 중이다. 그는 조지 W 부시와 버락 오바마 행정부 시절 연준 이사를 맡았으며 주요 20개국 정상회담 대표단으로도 활약했다. 워시 전 이사는 “쿠팡은 혁신의 최전방에 서 있는 기업”이라며 “쿠팡의 성장은 놀랍고, 고객 경험은 독보적이다. 이런 회사의 이사회 구성원으로 참여할 수 있어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범석 쿠팡 대표는 “쿠팡이 성장하고 혁신하는 데 워시 전 이사의 전문성이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심현희 기자 macduck@seoul.co.kr

2019-10-10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