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철 맞은 통영 굴 왔어요

입력 : ㅣ 수정 : 2019-10-18 01:5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제철 맞은 통영 굴 왔어요  17일 경남 통영의 굴을 까는 공장인 박신장에서 초매식을 앞두고 생굴 출하 작업이 한창이다. 초매식은 풍년과 안전을 기원하며 제철을 맞아 열리는 첫 경매다. 통영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제철 맞은 통영 굴 왔어요
17일 경남 통영의 굴을 까는 공장인 박신장에서 초매식을 앞두고 생굴 출하 작업이 한창이다. 초매식은 풍년과 안전을 기원하며 제철을 맞아 열리는 첫 경매다.
통영 연합뉴스

17일 경남 통영의 굴을 까는 공장인 박신장에서 초매식을 앞두고 생굴 출하 작업이 한창이다. 초매식은 풍년과 안전을 기원하며 제철을 맞아 열리는 첫 경매다.

통영 연합뉴스

2019-10-18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