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준호 도플갱어, ‘개그콘서트’ 떴다

입력 : ㅣ 수정 : 2020-02-14 14:4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KBS

▲ KBS

영화 ‘기생충’ 속 4인이 ‘개콘’을 찾았다.

‘기생충’은 지난 9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할리우드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상, 각본상, 국제장편영화상 등 주요 부문을 싹쓸이했다. 특히 작품상은 비영어 영화로는 최초 수상이다.

‘기생충’ 주연배우들 도플갱어가 나타났다. 15일 방송되는 KBS 2TV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에서는 유명한 셀럽들이 관객으로 참여, 시상식을 방불케 하는 별들의 잔치로 시청자들에게 눈 호강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싱크로율 100%를 자랑하는 가짜 봉준호 감독, 배우 송강호, 이선균, 이정은이 자리해 이목이 쏠리고 있다.

특히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가짜 봉준호 감독은 누구일까? 그는 영예의 오스카 트로피를 들고 수상의 기쁨을 표현한다고. 눈을 감고 들으면 믿을 수밖에 없는 송강호, 이선균, 이정은은 무대 관람에 대한 큰 기대를 내비쳤다고 해 시청자들의 관심을 더욱 불러 일으킨다.

이날 녹화에서는 셀럽들이 뽑는 코너 간 인기 대결이 진행돼, 적극적인 투표로 인한 열기가 한껏 달아올랐다는 후문이다. 4관왕의 주인공들과 함께 웅장한 스케일을 자랑하는 오스카 트로피의 존재감은 물론, 이들의 배꼽과 마음을 빼앗은 인기 코너가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또한 ‘개콘’의 자칭 송강호와 이선균은 듣기만 해도 흡인력 있는 중저음의 보이스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두드릴 것을 예고해 내일 본방송을 더욱 기다리게 한다. 이외에도 시청자들을 놀라게 할 진짜 스타 게스트들의 출연으로, 현장의 뜨거운 열기가 방송을 통해 전달될 예정이다.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

      탐사보도 후원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