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코로나19 확진 3천명 육박…대부분 대구 신천지

입력 : ㅣ 수정 : 2020-02-29 10:2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1일 오전 광주 동구 전남대병원에서 신천지 대구교회를 방문했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북구 거주자가 격리병동으로 들어가고 있다. 함께 대구를 동행한 다른 2명도 확진 판정을 받고 조선대병원에 격리 중이다. 연합뉴스

▲ 21일 오전 광주 동구 전남대병원에서 신천지 대구교회를 방문했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북구 거주자가 격리병동으로 들어가고 있다. 함께 대구를 동행한 다른 2명도 확진 판정을 받고 조선대병원에 격리 중이다.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9일 오전 9시 기준 확진환자가 594명이 추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대부분은 신천지 대구교회 유증상자에서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 대구476·경북60·충남13·서울12·부산12·경남10·경기4·울산3·인천2·충북1·전남1명 이다. 이에 따라 국내 누적 확진환자 수는 2931명으로 늘었다. 사망자는 16명이다.

한편 이날 오전 9시 현재 검사를 진행 중인 사람은 2만9154명이다. 보건당국은 “추가적인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